::: 작곡가 이영훈의 홈페이지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
프로필ㅣ작곡소개ㅣ작곡가자평 소품집ㅣ이문세外,제작,참여앨범ㅣO.S.Tㅣ옛사랑 사진자료ㅣ영상자료ㅣ기사스크랩 방명록
 
 
 


뮤지컬'광화문연가' 안재욱·정성화·차지연 캐스팅 12월15일 개막
 전범수  | 2017·09·27 09:09 | HIT : 1,609 | VOTE : 563 |
‘사랑이 지나가면’, ‘붉은 노을’, ‘옛사랑’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남긴 작곡가 故이영훈의 노래가, 새로운 감동으로 2017년 연말 뮤지컬 무대로 찾아온다. 국내 명불허전 창작진인 고선웅 작가, 이지나 연출의 뮤지컬 <광화문 연가>(제작: CJ E&M, (재)세종문화회관 서울시뮤지컬단)는 오는 12월 15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개막을 앞두고 초호화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했다.



죽음을 앞두고, 젊은 날 사랑했던 수아를 통해 아픔과 상처를 마주하는 ‘중년 명우’ 역에는 안재욱, 이건명, 이경준이 캐스팅 됐다. 브라운관과 무대를 오가며 데뷔 20년을 훌쩍 넘긴 1세대 한류스타 안재욱은 <잭 더 리퍼>, <황태자 루돌프>, <영웅>, <아리랑>의 주인공으로 활약하며 대체할 수 없는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감성으로 그 명성을 입증해 보였다. 이번 <광화문 연가>를 통해 명불허전 연기력과 무대매너로 극을 이끌어 갈 예정이다. <렌트>의 주인공으로 혜성처럼 등장했던 이건명은 <미스사이공>, <틱틱붐>, <잭 더 리퍼>, <그날들> 등 걸출한 작품 속에서 열연하며 풍부한 감정표현과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아 왔다. 이건명만의 매력이 깃든 무대가 더욱 풍부한 감성의 작품을 기대케 한다.  

서울시뮤지컬단(단장: 한진섭)을 대표하는 중견배우 이경준은 <밀사>, <서울의 달>, <서울 1983> 등 맡는 작품마다 선이 굵은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관객의 주목을 받았다. 이번 작품에서도 애잔하면서도 깊이 있는 캐릭터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중년 명우’의 시간 여행 안내자이자 극의 서사를 이끌어 가는 ‘월하’ 역에는 배우 정성화와 차지연이 캐스팅됐다. 나이도, 정체도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캐릭터인 만큼 혼성 캐스팅을 시도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믿고 보는 배우 정성화는 대중성과 실력을 겸비한 대한민국 최고의 뮤지컬 스타로서 뮤지컬 <킹키부츠>, <레미제라블>, <영웅>, <레베카> 등에서 독보적인 본인만의 캐릭터를 만들어 내며 흥행몰이에 앞장서 왔다. 그가 만들어낼 ‘월하’ 캐릭터는 물론, 故이영훈 작곡가의 명곡 열창에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차지연은 국내 대표적인 뮤지컬 디바로서 뮤지컬 <서편제>, <위키드>, <마타하리> 등에서 선 굵은 연기와 시원한 가창력을 선보여 대중들의 인기와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참여하는 작품마다 카리스마 있는 연기와 노래로 극찬을 받았던 차지연이 표현하는 ‘월하’는 정성화의 ‘월하’와 어떤 다른 매력을 보여줄 지 관객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풋풋하고 순수했던 시절의 ‘젊은 명우’ 역은 배우 허도영, 김성규, 박강현이 맡는다.

찬란하게 빛나는 눈빛을 가진 명우의 옛사랑, ‘중년 수아’ 역에는 배우 이연경, 임강희가, 아련한 기억을 소환시키는 첫사랑 ‘젊은 수아’ 역에는 배우 홍은주와 린지가 맡는다. 항상 그 자리를 지키는 명우의 아내 ‘시영’ 역에는 매력적인 보이스를 가진 서울시뮤지컬단 배우인 유미와 <더 데빌>, <살리에르> 등에서 가창력을 인정받은 배우 이하나가 맡는다. ‘중년 중곤’과 ‘젊은 중곤’ 역에는 서울시뮤지컬단 소속 실력파 배우 박성훈과 김범준이 각각 캐스팅 되어 더욱 탄탄하고 감동적인 무대를 선사할 것이다.

한국 창작뮤지컬의 지평을 열어 온 50년 전통 서울시뮤지컬단과 CJ E&M 최초 공동제작 작품이란 점에서도 주목할 만하다.

故이영훈 작곡가는 시적인 가사와 함께 서정적인 발라드 장르의 음악을 만들어내 대한민국 ‘팝 발라드’ 장르를 개척한 대표적인 대중음악 작곡가이다. 故이영훈의 명곡은 세대를 넘어 현재에도 수많이 리메이크되며 그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뮤지컬 <광화문 연가>는 故이영훈 작곡가의 ‘광화문 연가’, ‘옛사랑’, ‘붉은 노을’ 등 약 20여 곡의 명곡들로 2017년 연말을 더욱 따뜻하게 만들어줄 것이다.

<조씨고아>, <베르테르>, <아리랑> 등 연극과 뮤지컬 무대를 모두 섭렵한 고선웅 작가는 직설적인 필력으로 관객들의 심장을 저격하는 울림 있는 무대를 선사하고 있다. 故이영훈 작곡가의 시적인 가사와 서정적인 이미지와 언어 표현의 대가인 고선웅 작가의 만남은 이미 공연계와 관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뮤지컬 넘버의 뛰어난 해석력과 스타일리쉬한 무대를 연출해 내는 이지나 연출은 <더 데빌>, <인 더 하이츠>, <도리안 그레이>, <헤드윅>, <서편제> 등 수많은 작품들을 흥행시키며 국내 뮤지컬 활성화에 가장 주축을 이룬 대표 뮤지컬 연출가이다. 자신만의 분명한 색깔로 작품의 새로운 해석을 제시하는 이지나 연출의 연말 대작 뮤지컬 <광화문 연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국내 최초 뮤지컬 단체인 서울시뮤지컬단은 한국 뮤지컬 역사에 있어 가장 오랜 연륜과 전통을 지닌 뮤지컬 전문 단체이다. 한국적 낭만과 해학이 넘치는 종합 무대 예술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해오는 한편 우리 문화의 우수성을 뮤지컬이라는 형식에 담아 활발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는 서울시뮤지컬단은 한국뮤지컬대상에서 작품상, 연출상, 미술상, 남우조연상, 안무상, 음악상, 연출상, 신인여우상 등을 수상하는 등 그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특히 이번 뮤지컬 <광화문 연가>는 50년 전통의 서울시뮤지컬단과 CJ E&M의 최초 공동제작 작품으로, 뮤지컬계에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며 작품성과 대중성 확립에 굳건한 기초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2017-18년 세종문화회관 시즌공연으로 준비된 뮤지컬 <광화문 연가>는 오는 12월 15일(금)부터 2018년 1월14일(일)까지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되며, 가슴을 울릴 명곡들과 함께 올 겨울가장 아름답고 따뜻한 작품이 될 것이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이현정 고.대.합.니.다!!! ^^

17·09·27 09:28 삭제

caillou 캐스팅 대박~~^^ 정성화~너무 기대됩니다~^^

17·09·27 10:33 삭제

최현정 골라보는? 재미가 있겠는걸요 ^^
암튼 싄~~난다는요
캐스팅 맘에 들어요 얍~!!

17·09·28 20:37 삭제





· d41d8cd98f -[자동등록글방지]-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70·01·01
  베스트앨범&LP 관련하여 설문조사 부탁드립니다. [3]  김태윤 17·09·24 4070